새로운 교통문화를 이끌어 나가는
군산어린이 교통공원입니다.

 
 
 
 
작성일 : 12-02-09 17:22
선진국의 어린이교통안전 ⑤ 프랑스
 글쓴이 : 교통공원
조회 : 590  

길에게 묻다

tsforu

“무단횡단은 어린이 교통사고를 조장하는 행위입니다. 자녀를 데리고 하는 무단횡단은 자녀에게 교통사고 나는 법을 알려주는 행위나 마찬가지입니다.”

우리나라 어린이 교통안전교육 시 가장 강조하는 핵심 내용이다. 모방능력이 뛰어난 반면 행동능력이 부족한 어린이들이‘어른들의 잘못된 무단횡단’을 따라할 수 있으므로 예방하기 위한 것이다. 우리에게는 익숙한 이러한 교육을 교통안전 선진국인 프랑스에서는 전혀 찾아볼수 없다. 왜일까? 그 이유를 들어보자.


보행자를 중심으로 생각하는 교통문화

프랑스는 도로교통법 219조에“50m 이내 횡단로가 없을 경우 보행자는 시계와 차량 속도를 고려해 긴박한 위험이 없음을 확인한 후 차도를 횡단할 수 있다”라고 규정되어 있다. 이러한 사실이 뜻하는 것은 뭘까? 바로 차도의 안전 여부를 판단하는 것은‘보행자’이며, 따라서 차가 아닌 보행자 중심으로 생각해야 한다는 것이다.

그래서 프랑스에서는 횡단보도를 건너다 빨간 신호로 바뀌어도 뛰는 사람이 없다. 무단 횡단하는 보행자 역시 당당하게 길을 건넌다. 이는 철저하게 보행자 중심의 교통정책을 펼친 당연한 결과이기도 하다.

이와 같이 프랑스는 어릴 때부터 교통안전교육을 의무적으로 실시하는 가장 대표적인 나라다. 특히 프랑스는 교통안전교육을 강화하고 있는데 그 대표적 제도가‘어린이 교통안전교육 인증제도’다. 이는 미취학 아동이 초등학교 입학 전에 부모와 함께 충분한 교통안전 교육을 이수하고 소정의 시험 실시 후, 교통안전교육 인증서를 받도록 하는 것이다. 프랑스에서는 초등학교 입학 시 학교에 이를 제출해야 한다. 마치 우리나라에서 전염병 예방 접종주사를 맞은 후 접종 확인서를 초등학교 입학 시 제출하도록 하는 것과 같다.

프랑스가 이런 교통안전교육 인증 제도를 실시하는 이유는 단 하나다. 아이들이 집주변에서만 놀다 초등학교 1학년에 입학하면 그만큼 낯선 환경에 놓여 위험하다. 따라서 충분하게 안전교육을 실시하여 부모에게는 어린이 교통안전교육의 중요성과 구체적 교육 방법을 제공하고 어린이들에게는 동일 유형의 사고에 스스로 대처할 수 있는 자생능력을 길러주는 것이다.


체계적인 교육과정으로 전국민‘교통안전’

어린이 교통안전교육 인증제도 이외에도 프랑스는‘교통안전’을 위한 대비책을 마련하고 있다. 우선 초등학교 5학년을 대상으로 교통안전 시험을 실시하는데, 이 시험을 반드시 합격해야만 향후 모페트(원동기 장치 자전거)시험을 볼 수 있는 자격을 부여하고 있다. 프랑스는 이러한 교통안전교육을 초등학교는 물론 중.고등학교에서도 반드시 실시하도록 의무화 하고 있다.

국어시간에는 교통사고 피해자 수기 등이 담긴 교재를 사용하며 수학시간에는 자동차 정지거리를 계산해 과속의 위험성을 알려주고, 사회시간에는 교통사고 목격 시 취해야 할 조치교육을 통해 교통사고의 위험성과 사고 예방법을 알려준다.

이밖에 청소년 교통사고 예방에 크게 기여한 제도로 전 세계에서 가장 모범 사례로 활용되는 것이 프랑스의 라벨비 제도이다. 이 제도는 연방 정부에서 청소년을 대상으로 한 교통사고 예방 아이디어 공모전이다. 이후 청소년 스스로 교통사고 현황, 사고 유형과 사고 특성등에 관심을 갖도록 유도한 후, 청소년들이 스스로 교통사고 줄이기 사업을 수행토록 하는 것이다.

프랑스는 이 제도를 통해 시행 첫 해 청소년 교통사고 사망자를 24%나 줄였다. 또 이러한 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해‘라벨비 포럼’을 만든 후 사고를 줄여야 할 계층이 정해지면 그 계층에게 사고 감소 아이디어 공모부터 실시한다. 이후 참여 계층과 함께 교통사고를 줄이는 노력을 적극 실시하는 것은 물론이다.
 
이런 노력을 꾸준히 해 온 결과 지난 2009년 자동차 1만대 당 교통사고 사망자가 우리나라는 2.9명인데 비해 프랑스는 1.1명으로 교통사고가 매우 적은 편이다. 이렇게 교통사고가 적은 이유는 바로 어릴 때부터 가정에서 교통안전교육을 실시하고, 교통안전교육을 법적의무화 하는 등 꾸준한 노력이 있었던 것이다.

출처: [TS for you] 20117월호, 교통안전공단, www.ts2020.kr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구글로 북마크 하기 게시글을 네이버로 북마크 하기